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실태 점검 실시민·관·군 협조체계구축 및 현장 점검 실시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시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논산소방서, 육군 제3585부대 4대대, 한국전력공사 등 지역 내 13개 기관과 함께 여름철 재해기간 도래 전 민·관·군 협조체계 구축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에 발 벗고 나섰다.

시는 지난 27일 시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논산소방서, 육군 제3585부대 4대대, 한국전력공사 등 지역 내 13개 기관과 함께 여름철 재해기간 도래 전 민·관·군 협조체계 구축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 시와 유관기관은 재해 발생 시 응급복구 상호지원체계는 물론 재해구호 물자 지원 등 견고한 협조체계 구축을 통해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을 협의했다.

28일 자연재난 사전대비 추진실태에 대한 미흡사항을 보완하기 위해 진단표에 따른 추진실태 서류 점검 및 재해우려 지역 중심 현장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앞으로 4월 중에는 읍면동 재해담당자 대상 재난상황보고와 피해조사 요령 교육 및 훈련을 실시하고 배수펌프장 7개소에 대한 가동훈련을 통해 여름철 재해기간 재난대응을 위한 역량 강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는 방침이다.

논산시 관계자는 “여름철은 행락객이 많고 각종 재난사고가 많이 발생하는 계절”이라며 “철저한 사전점검과 훈련을 통해 재난상황 방지는 물론 원활한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