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청소년 위한 값진 투자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 힘찬출발지역 내 고등학생 대상 중국 상해 탐방 시작...12개교 1400여명 참가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지난해 강경고 학생들의 상해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 참여 모습이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사람에 대한 투자가 가장 값진 투자’라는 시정철학 아래 전국 최초로 시작된 충남 논산시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가 올해 4년차를 맞아 본격적인 출발길에 올랐다.

올해 추진되는 고등학교 학생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 프로그램은 8일 출발한 강경상고를 시작으로 논산공고, 연무고, 논산고 등 고등학생들이 3박4일간 상해를 견학하는 일정이며 한국독립운동의 역사적인 현장을 눈으로 느낄 수 있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중국 상해 임시정부청사를 방문하고 윤봉길 의사의 의거가 펼쳐진 홍커우 공원 내 사당에 참배하는 시간을 통해 선열들의 애국정신을 기리는 중국 상해 독립운동 탐방 프로그램이 마련돼 올바른 역사정신을 정립하고 애국심을 고취시키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16년 시작한 논산시 글로벌 인재해외연수는 고대 백제문화권 지역인 일본 오사카, 나라, 교토 지역과 우리민족 독립운동의 유산이 남아있는 중국 상해를 탐방하는 등 일반적인 수학여행의 틀에서 벗어나 청소년들에게 국제적 감각과 창의성을 기르고 민족의 역사를 돌아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시는 지난 3월 사전답사 현지점검을 시작으로 학생들에 대한 오리엔테이션 및 안전 교육을 진행하며 성공적인 해외연수를 위한 철저한 대비를 해왔다.

특히 황명선 논산시장은 1박2일간의 일정으로 중국과 일본을 오가는 강행군에 나서 영사관을 직접 만나 청소년의 안전 확보를 거듭 강조하며 청소년 글로벌 연수의 안전과 성공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한편 논산시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는 대도시에 비해 열악한 교육여건을 극복하고 논산의 미래인 청소년들을 글로벌 미래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운영되는 사업으로 논산계룡교육지원청과의 촘촘한 상호협력 과정을 거쳐 진정한 교육 거버넌스 모델을 선보이며 교육공동체 실현을 통한 성숙한 지역사회 교육협력의 표본을 만들어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