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벌곡면 주민의 사랑방, 새로운 모습으로 만나요”지난 14일 벌곡면 주민자치센터 준공식 개최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10개월간의 새 단장을 마친 벌곡면주민자치 센터 준공식을 개최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는 벌곡면에서 지난 14일 10개월간의 새 단장을 마친 벌곡면주민자치 센터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황명선 논산시장을 비롯해 시 의원, 도 의원, 지역대표 등 약 300여명이 참석했으며 경과보고·감사패 수여·축사·기념식수·테이프커팅·시설물 관람에 이어 내빈 및 지역 주민들과 함께하는 다과 시간을 마련해 준공을 축하하는 화합의 자리로 만들었다.

이번에 준공한 주민자치센터는 19억2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연면적 1707㎡ 규모의 지상3층으로 지어졌으며 주민 편의적 공공디자인이 적용된 문화 복합 시설이라고 할 수 있다.

1층은 빨래방·프로그램실, 사무실로 이뤄져 있으며 2층은 찜질방 및 샤워실과 체력단련실, 3층은 다목적 회의실 등이 설치돼 주민들의 필요를 충족시키는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보인다.

심원일 벌곡면장은 “주민자치센터가 지역 주민의 문화와 소통의 공간은 물론 나아가 풀뿌리 민주주의의 장으로 모두가 화합하고 발전하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