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2019 상반기 상습 체납차량 일제 단속의 날 운영오는 22일 자동차세 및 차량관련 과태료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오는 22일 ‘2019년 상반기 상습 체납차량 일제 단속의 날’을 운영해 자동차세 및 과태료 상습 체납차량의 번호판을 일제 영치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이날 단속에 차량 탑재형 영치 시스템 및 모바일 영치시스템 장비를 총동원해 세무 및 교통담당 공무원 합동단속과 견인활동을 실시한다.

영치대상은 자동차세 체납 2건 이상인 차량, 차량관련 과태료를 30만원 이상 체납한 차량, 소유자와 점유자가 다른 체납된 대포차량이다.

차량 관련 과태료는 주정차 위반, 책임보험 과태료 등이 있으며 대포차량은 합법적인 명의이전 절차를 거치지 않고 무단으로 거래돼 실제 운전자와 자동차 등록원부 상 명의자가 다른 차량으로 세금포탈 및 범죄에 이용되고 있다.

계룡시 2019년 5월13일 기준 자동차세 누적 체납액은 3억9000만원이며 차량관련 과태료 누적 체납액은 8억8000만원이다.

이중 자동차세를 2건 이상 체납한 차량은 398대, 체납액은 약3억3000만원으로 전체 자동차세 체납액의 85%에 달한다.

이번 단속에서 영치된 번호판은 체납자가 체납액을 납부해야만 찾을 수 있으며 체납액을 납부하지 않는 차량은 인도명령 후 공매처분 등을 통해 체납액을 충당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계룡시청 세무회계과 징수팀 042-840-2763으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