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활짝 핀 해바라기 보러오세요!“올해도 여기서 널 기다려”...6월29일 제4회 해바라기 축제 개최, 성공적인 주민 주도형 농촌 축제의 롤모델로 ‘발돋움’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채운면 야화1리 돌고개 솟대마을의 제4회 해바라기 축제 개최지 전경이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올해도 채운면 야화1리에서 활짝 핀 해바라기와 함께 손님을 맞이할 준비에 한창이라고 27일 밝혔다.

논산시 채운면 야화1리 돌고개 솟대마을은 오는 29일 제4회 해바라기 축제를 개최한다.

해바라기 축제는 2016년 마을가꾸기와 연계해 주민들의 열정으로 시작한 마을단위 축제로 민주적이고 자주적인 추진위원회를 구성함은 물론 주민 대다수가 꽃길 조성 및 축제 준비에 적극 참여하며 성공적인 주민주도형 축제로 자리잡고 있다.

지난해에는 농식품부 주관 제5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 경관·환경분야에서 은상을 수상해 해바라기 축제가 가진 특색과 매력을 인정받았고 올해는 농식품부 공모사업인 농촌축제 지원사업으로 선정되며 각종 지원을 받게 될 예정이다.

제4회 해바라기 축제는 오전 9시30분부터 펼쳐지는 풍물, 초청가수, 색스폰 연주 등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다양한 주민자치프로그램과 야화1리 마을주민들의 합창이 이어져 흥겨운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할매야 놀자, 서각 전시를 비롯해 승마, 공예, 소원 패달기, 메기 잡기 등 매년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는 다양한 체험 등 해바라기 축제를 찾는 방문객들을 위한 다채로운 볼거리가 이어지며 주민과 비주민 모두 어우러지는 어울림 한마당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야화 1리 정기석 이장은 “주민들이 직접 조각한 솟대 뒤로 활짝 핀 해바라기와 노을의 조화는 이 곳에서만 볼 수 있는 선물”이라며 “많은 분들이 오셔서 마을에서 준비한 맛있는 음식과 볼거리를 즐기고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해바라기 축제는 앞으로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 개발, 해바라기 식재 면적 확대를 통한 풍성한 볼거리, 해바라기 씨를 활용한 소득사업 등 점차적인 축제규모 확대로 지역 경제 활성화 도모와 전국 단위 축제로의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