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오는 9월 지역경제 살리는 논산사랑지역화폐 발행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시청 회의실에서 지역 내 19개 금융기관 및 11개 소상공인 단체와 ‘논산사랑지역화폐 판매대행점 협약식 및 가맹점 MOU체결식’을 갖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는 13일 시청 회의실에서 지역 내 19개 금융기관 및 11개 소상공인 단체와 ‘논산사랑지역화폐 판매대행점 협약식 및 가맹점 MOU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황명선 시장을 비롯해 NH농협은행, 지역 농·축협, 새마을금고, 신협, 산림조합, 우체국 등 19개 금융기관장과 논산시 외식업지부, 숙박업지부, 이·미용업지부, 화지중앙시장상인회 외 3개시장, 강경젓갈조합, 충남개인택시 논산시지부, 약사회 등 11개 소상공인단체의 대표자가 함께했다.

협약에 따르면 지역화폐는 지역 내 19개 금융기관 64개 지점에서 현금으로 구매가능하며 평상시에는 액면가의 5%, 특별 할인기간(발행기념, 명절 등)에는 10%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단 불법 유통 방지를 위해 할인구매는 1인당 월 40만원, 연 400만원으로 제한된다.

논산시는 지난 4월 ‘논산사랑지역화폐 발행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제정을 마쳤으며 추석 연휴에 맞춰 활발한 지역경제화폐 사용이 이뤄질 수 있도록 오는 9월 발행예정이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논산사랑지역화폐는 시민에게 할인혜택을 제공해 가계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것은 물론 가맹점은 지역화폐를 보유한 시민을 고객으로 유치함으로써 매출을 올릴 수 있어 일석이조”라고 말했다.

이어 “시민들이 이용함에 불편이 없도록 많은 가맹점을 모집하고 지역화폐를 빠르게 정착시켜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도소매업, 음식점, 이·미용업, 학원, 택시, 병원, 약국 등을 대상으로 가맹점을 모집중이며 대규모점포, 유흥업소 및 사행성 업소 등은 제외된다.

가맹점 신청은 시청 사회적경제과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사회적경제과 사회적경제팀 041-746-6015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