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과학·교육
충남도교육청, 5월21일 고3 전국연합학력평가 실시고3 등교개학 이후 시행되는 첫 학력평가

[내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2020학년도 전국연합학력평가를 오는 21일 오전 8시40분부터 도내 81개 고등학교에서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학력평가를 희망하는 81교 고등학교의 고3 학생들이 평가에 참여한다.

2020학년도 고3 학생들이 치르는 이번 전국연합학력평가는 교실에서 통상적인 방식으로 이뤄지는 첫 번째 평가이다.

지난 4월24일 시행된 첫 학력평가는 드라이브스루, 워킹 스루 등의 방법으로 문제지를 수령해 가정에서 시험을 치르는 방식이었다.

시험은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과학) 5개 영역으로 수능 평가 체제에 맞춰 시행하며 평가 결과는 학생 개인별로 학교를 통해 통보한다.

이번 평가는 고3 학생들에게 과목별 학습 전략과 수능 문항 유형에 적응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에서 생활방역체제로 전환됨에 따라 학교에서도 그에 따른 방역지침을 준수해 평가를 시행할 예정이다.

교육혁신과 이병도 과장은 “등교 개학 이후 곧바로 평가를 시행하기 때문에 학생과 학교가 부담을 가질 수 있다”며 “교육청이 면밀한 분석을 통해 꼼꼼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