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자원봉사센터’ 취약계층에 ‘안녕한 한끼 드림’ 도시락 배달매일 120분의 도시락 배달...취약계층 결식방지 및 건강한 생활 도와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계룡시자원봉사센터에서 지역 내 취약계층의 결식 방지를 위해 ‘안녕한 한끼 드림’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제공=계룡시청)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계룡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창성)에서 지난 8일부터 지역 내 취약계층의 결식 방지를 위해 ‘안녕한 한끼 드림’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주관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등교개학이 미뤄지고 무료급식 중단 등으로 결식 우려가 있는 취약계층 아동·청소년과 노인 등에게 매일 도시락을 전달해 감염증으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을 돕기위해 추진됐다.

센터는 지난 8일부터 농협에서 매일 도시락 120분을 지원받아 지역 내 지역아동센터를 비롯한 취약계층 가정에 배달하고 있으며 오는 27일(주말 제외)까지 도시락 배달 봉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배달되는 ‘안녕한 한끼 드림’ 도시락은 간장불고기, 제육볶음, 계절반찬 등으로 영양가 높은 식단으로 구성돼 있으며 전문 도시락 생산업체에서 당일 제작해 취식하는 것을 원칙으로 위생과 청결,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켜 준비하고 있다.

김순미 센터 사무국장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한시적으로나마 도시락을 제공함으로써 이웃들의 따뜻한 마음을 전해 주고 봉사자들에게 ‘더불어 함께한다’는 공동체의식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