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부여
충남 부여군, 전국최초 기초자치단체 사회성과보상사업 추진치매예방 사회성과보상사업 선정을 위한 심의위원회 개최

[부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서동브리핑실에서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심의위원회를 개최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부여군청)

[부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부여군은 지난 21일 군청 서동브리핑실에서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심의위원회는 지난해 12월 제정된 부여군 사회성과보상사업 운영조례에 따라 사회성과보상 대상사업의 선정, 운영 및 평가기관의 선정, 성과평가에 대한 심의 등을 담당하는 등 부여군 치매예방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구성됐다.

심의위원은 보건, 의료분야 대학교수 등 전문가와 부여군의회에서 추천한 군의원, 관련부서 공무원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3년간 부여군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총괄 심의하게 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심의위원 위촉과 함께 치매예방을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 선정심의도 아울러 이뤄졌다.

선정된 ‘부여군 경도인지장애자 치매진단율 감소를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살펴보면 치매발생의 전단계인 경도인지장애에 대한 선제적인 개입으로 치매로 가는 연결고리를 끊어 치매 예방 및 지연을 시키기 위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이번에 추진하는 사회성과보상사업을 통해 노인인구가 많은 부여의 큰 사회문제인 치매를 예방해 경도인지장애자 본인은 물론 가족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조호비 등 사회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우리군이 기초단체로는 처음으로 치매예방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추진하는데 앞으로 전국적으로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선도적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부여군은 지난해에 행안부가 개최한 사회성과보상사업 경진대회에서 ‘경도인지장애자 관리를 통한 치매예방 SIB사업’이란 주제로 기획안에 최종선정돼 사업비로 1억원을 교부받았으며 민간기업인 SK텔레콤과 치매예방 사업협력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사회성과보상사업이란 정부나 지자체가 처음 시작하기 어려운 사업들에 대해 먼저 민간에서 투자를 해 사업을 추진하고 그 성과에 따라 정부에서 보상을 해주는 사업추진 방식을 말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