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대전시, 시민참여형 사회문제해결사업 본격 추진대덕구장애인종합복지관 실증기관 선정, 지역기업 ICT기술로 해결 모색

[대전=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대전광역시는 시민참여형 사회문제해결사업 실증기관으로 대덕구장애인종합복지관을 선정하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민참여형 사회문제해결사업은 리빙랩 방식으로 지역의 사회문제 및 해결책을 발굴하고 지역 기업의 정보통신기술(ICT)로 문제를 해소해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추구하는 사업으로 1억2000만원의 예산으로 진행된다.

대전시는 지난 4월 수요조사를 통해 실증기관(테스트베드)을 모집하고 현장실사를 통해 사회문제해결의 시급성 및 해당 구청·기관의 참여 의지가 높은 대덕구장애인종합복지관을 선정했다.

향후 리빙랩 퍼실리테이터, 기술전문가, 시설이용자 등의 시민협의체를 구성해 대덕구장애인종합복지관 이용자의 불편함을 개선하고 시설 이용 시 편의성 및 안전성 증진할 수 있는 정보통신기술 기반 서비스를 개발·적용할 계획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지역사회문제는 그 안에서 생활하고 있는 시민들이 더 현실적인 해법을 찾아낼 수 있다”며 “앞으로도 현장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 개발 및 검증을 통해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