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감염병 예방 위해 위생해충 집중방제 나서코로나19방역과 병행한 모기 등 위생해충 번식 막는 방역 전개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코로나19 방역과 함께 하절기 위생 해충 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제공=계룡시청)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감염병 예방 및 쾌적한 환경을 조성을 위해 코로나19 방역과 함께 하절기 위생 해충 방제에 나섰다고 2일 밝혔다.

시는 날씨가 더워지면서 모기 등 위생 해충의 번식 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방역기동반을 편성해 오는 9월말까지 시 전역을 대상으로 집중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특히 유충 서식이 높은 정화조, 하수구, 쓰레기 매립장, 하천변, 장기간 고인물이 있는 곳 등 위생해충에 취약한 지역은 차량·분무 소독과 함께 연막소독도 병행해 해충으로 인한 감염병 확산에 철저를 기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위생해충 방역소독 신고센터 042-840-3524로도 운영해 주민 신고 시 신속한 방제를 실시함으로써 감염병 매개체인 모기, 위생해충 등의 번식을 막고 방역 사각지대를 해소해 나갈 계획이다.

계룡시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과 함께 하절기 각종 감염병의 원인이 되는 해충 번식을 막아 감염병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을 최소화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