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7월3일부터 자동차 종합검사로 전환 시행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오는 7월3일부터 기존 자동차 정기검사를 배출가스 정밀검사가 추가된 자동차 종합검사로 변경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는 기존의 대기환경규제지역을 전국으로 확대하는 대기관리권역제도의 시행으로 자동차 종합검사 신규대상지역이 확대됨에 따라 이뤄진 조치이다.

자동차 종합검사의 경우 전조등의 개조 여부, 밝기, 방향등, 바퀴 정렬 상태, 가속 문제, 브레이크 제동 등 일반적 정기검사 항목에 배출가스 검사가 추가된다.

자동차 종합검사 대상은 시에 등록된 자동차 중 검사유효기간 만료일이 2020년 7월3일 이후인 모든 자동차이며 유효기간 만료일 전후 31일 이내에 받아야 한다.

검사기간이 경과한 차량을 이전등록한 경우에도 등록일로부터 31일 이내 검사받아야 하며 전기차·수소전기차 등 저공해자동차는 종합검사 대상에서 제외된다.

기간 내 검사를 받지 않은 경우 신청기간 만료일로부터 30일 이내는 2만원, 30일을 초과할 경우 매3일마다 1만원씩 추가되며 최대 30만원까지 부과된다.

자세한 사항은 시민교통과 차량등록팀 041-746-6315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