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충남도, 2억4000만원 상당 열화상 카메라 설치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도내 52개 사회복지이용시설에 지원

[내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도청 접견실에서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부터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열화상 카메라를 전달 받고 있다. (사진제공=충남도청)

[내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도는 29일 도청 접견실에서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부터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열화상 카메라를 전달 받았다고 밝혔다.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기탁한 열화상 카메라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도내 사회복지이용시설 이용이 어려워짐에 따라 이용인원이 많은 시설에 지원할 방침이다.

이번에 설치하는 열화상 카메라는 2억4000만원 상당으로 사랑의열매 중앙회가 모금한 코로나19 성금으로 마련했다.

도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이달 중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충남지회와 충청남도장애인복지관협회, 충남·세종사회복지관협회를 통해 도내 52개 사회복지이용시설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

충남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힘든 상황 속에서 기부금을 뜻깊게 사용할 수 있는 방안을 찾고 실현하는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