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충남경찰, ‘불 끄고 몰래 영업’ 불법 영업 유흥업소 적발감염병예방법으로 업주 및 종업원, 손님 등 2곳 23명

[천안=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단속현장 모습이다. (사진제공=충남경찰청)

[내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경찰청(청장 노승일)은 생활질서계 풍속팀에서 천안서북경찰서 생활질서계, 천안서북구청과 합동으로 23일 천안시 서북 유흥업소 2곳에 대해 감염병예방법으로 업주 및 종업원, 손님 등 23명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단계적 일상회복’ 1단계 특별방역 강화 추가 행정명령 시행으로 오후 9시 이후에는 유흥주점 영업을 금지하고 있음에도 규정을 어기고 접객원과 술을 제공했다.

해당 유흥업소들은 오후 9시가 넘은 시간에 외부 간판 불을 끄고 출입문을 걸어 잠가 영업을 하지 않는 척하며 호객꾼을 동원해 손님을 끌어들여 단속을 회피했다.

충남경찰청은 이들에 대해 감염병예방법으로 행정처분을 받게할 예정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자체 등 관련 부서와 합동으로 지속적인 단속을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