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소방서, 공동주택 화재예방 안전관리 철저히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소방서(서장 이희선)는 추운 날씨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실내 활동이 많은  겨울철 공동주택 내에서의  화재예방을 12일  당부했다.

최근 5년간 충청남도의 공동주택 화재발생 통계를 보면 총 559건의 화재가 발생했으며 이로 인해 13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공동주택은 다수의 인원이 상주하고 있어 화재 발생 시 대형 인명피해의 위험성이 높아 평소 소방시설의 철저한 유지 관리와 관계인의 올바른 안전의식이 매우 중요하다.

이에 소방서는 △세대별 소화기 비치 등 소방시설 유지관리 철저 △소방차 전용 주차공간 확보 △공동주택별 피난방법 숙지 △경량칸막이, 대피공간에 물건 적치 금지 등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또한 지역 내 공동주택에 대해 적극적인 안전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화재예방 안내문 발송과 안전시설 유지관리 실태점검에 나선다.

이산휘 대응예방과장은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안전 문화는 내 손에서부터 만들어진다”며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지역 조성을 위해 적극 협조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