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코로나19와 추위 극복 위한 취약계층 물품 지원 나서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및 저소득가정에 이불과 책가방 세트 지원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지난 11일 시 자원봉사센터 및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함께 지역 내 취약계층 34가구에 새해맞이 이불과 책가방을 지원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물품 지원은 겨울철 한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가정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고 올해 새롭게 학교에 입학하는 저소득 아동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배분받은 배분금 500만원과 엄사 화요장 상인회에서 기탁한 100만원 등으로 마련된 이번 지원 물품은 이불세트 21개 및 신발주머니와 인형이 포함된 책가방 13개로 구성됐으며 이불은 홀몸어르신, 한부모 가정 등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에게, 책가방은 저소득 가정 취학아동에게 전달됐다.

계룡시 관계자는 “이번 물품지원이 코로나19와 추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에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시자원봉사센터와 계룡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12월에도 사랑의 김장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김장김치 1000kg를 지역 내 취약계층 100가구에 전달한 바 있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