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꿈과 희망’ 담은 100주년 어린이날 행사 마무리‘아이꽃피다 논산, 논산에서 놀자!’ 어린이 위한 문화공연 성료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제100회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날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권한대행 안 호 부시장)가 지난 5일 제100회 어린이날을 맞아 진행한 ‘어린이날 행사’가 많은 이들의 왕성한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안전하고 새로운 일상’ 속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종합 문화공연으로 추진됐다.

어린이들의 뜨거운 반응을 자아내며 진행된 식전 마술공연을 시작으로 어린이헌장 낭독, 아동복지유공자 및 모범어린이 표창, 소망의 종이비행기 날리기, 축하공연, 딸기 인형극 등이 이어졌다.

특히 논산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할 딸기향 농촌테마공원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하늘딸기 온실에서 즐기는 딸기 인형극’, ‘로컬푸드 직매장 판촉행사’ 등 논산의 대표 농산물들을 만끽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되며 더욱 풍성한 행사로 꾸며졌다.

한편 자립 준비 청년들이 운영하는 ‘카페 쿠’ 역시 많은 이들의 관심 가운데 개장해 높은 판매고를 올리며 아동 친화 행사로의 의미를 더했다.

논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쳐있을 어린이들과 가족들에게 즐거운 힐링의 시간을 마련해준 뜻깊은 자리였다”며 “어린이들이 슬기롭고 씩씩하게 지역의 미래로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아동친화도시로의 저변을 넓혀 가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