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양승조‧김태흠, 충남 미래 발전 위해 힘 모은다!양승조 지사‧김태흠 당선인 6.1 지방선거 이후 처음 만나 환담

[내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양승조 지사와 김태흠 당선인이 도청 접견실에서 만나 환담을 갖고 있다. (사진제공=충남도청)

[내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도는 양승조 지사와 김태흠 당선인이 9일 도청 접견실에서 만나 환담을 갖고 충남 미래 발전을 위해 함께 힘을 모아 나아가기로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지난 6.1 지방선거 이후 처음 가진 이날 만남에서 양 지사는 김 당선인에게 축하의 뜻을 전하며 “220만 도민 여러분들이 훌륭한 지도자를 모셔와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어 “도정의 연속적인 사업을 유지하고 계승한다는 당선인의 뜻을 접했다”라며 “민선7기와 연계해 민선8기가 잘 정착하고 도정을 원만하게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하는 바가 크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양 지사는 “도지사 취임 전 ‘힘쎈 충남 준비위원회’ 운영 과정에서 어려움이 있으면 언제든 말씀해 달라”라며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 당선인은 “준비위 과정에서 현직 도지사가 당선인에게 이런 자리를 마련한 사례는 처음”이라며 준비위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에 대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김 당선인은 이어 “양 지사가 이끌어오신 도정을 계승할 부분은 이어가겠다”라며 “중간중간 상의드릴테니 도정 선배로서 가르침도 달라.”고 요청했다.

환담에 앞서 양 지사는 도청 도지사실에서 로비로 내려가 김 당선인을 직접 영접하고 김 당선인도 “양 지사는 평소 존경하는 선배님”이라며 서로 각별히 예우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환담에 이어 김태흠 당선인은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준비위 출범 기자회견과 현판식, 위촉식 등을 가졌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