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발달장애인 대상 무료치과진료 제공 호응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지역 내 지적·자폐성 장애인(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무료 치과진료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백성현)가 지역 내 지적·자폐성 장애인(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무료 치과진료를 제공해 호응을 얻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역 내 발달장애인은 1000여명에 달하며 일반인과 달리 스스로 구강 관리가 어렵고 치과 진료 시 의사소통에 어려움이 있어 장비 시스템이 구축된 인근 대학병원을 이용해야 한다는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시는 지난해 11월 논산시치과의사회·건양대학교와 발달장애인 치과 무료진료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평일에는 치과 내원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매주 토요일 논산시보건소 구강보건센터에서 무료 진료를 진행하고 있다.

발달장애인 치과 진료는 매주 토요일 오후 2~5시까지 논산시보건소 구강보건센터에서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진료는 논산치과의사회 제일치과(원장 오진섭·이의원), 강경치과(원장 유대현), 연산치과(원장 홍준태)와 건양대학교 치위생학과·사회복지학과·간호학과 자원봉사자, 논산시보건소의 협업과 적극적인 봉사로 이뤄진다.

2022년 7월 말 기준 발달장애인 50명을 대상으로 스케일링 19건, 충치 충전 치료 14건, 발치 7건, 치아 신경치료 3건 등 충치 및 치주질환 치료는 물론 영구치 교환기 예방 치료를 병행해 무료 진료를 제공했다.

오집섭 제일치과 원장은 “20대 이하 연령층 영구치아는 충치와 치주질환 예방이 중요한 만큼 치아홈메우기, 스케일링 등 예방적 진료 제공으로 구강 건강증진에 조금이나마 기여하고 싶은 마음으로 참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환자 가족들도 “평일에는 직장 때문에 내원이 어려웠는데 주말에 무료로 진료를 받는 것은 물론 구강 관리 교육까지 병행돼 큰 도움이 된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논산시는 취약계층은 물론 시민 예방적 구강건강관리 접근 일환으로 어린이집을 비롯해 학교, 성인을 대상으로 올바른 잇솔질 교육과 충치예방 불소도포 사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으며 점심직후 잇솔질 실천율 향상에도 노력하고 있다.

발달장애인 무료 진료 관련 궁금한 사항은 논산시보건소 구강보건센터( 041-746-8095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