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부여
충남 부여군, ‘3인3색 공감소통전 전시회’ 세도면서 28일까지 열려공익실험실 “3인3색 공감소통전 예술로 부여하다”...부여군지역공동체활성화재단 공익활동지원센터 개최

[부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세도면에서 ‘3인3색 공감소통전 예술로 부여하다’ 전시회장 모습이다. (사진제공=부여군청)

[부여=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세도면에서 ‘3인3색 공감소통전 예술로 부여하다’ 전시회가 오는 28일까지 열린다고 24일 밝혔다.

부여군지역공동체활성화재단 공익활동지원센터가 ‘슬기로운 공익실험실’을 통해 개최하는 행사로 부여군민의 일상 속 문화예술활동 촉진을 위한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다.

부여아트센터(세도면 망개남로 77-11)에서 열린 이번 전시회는 센터 사업인 ‘슬기로운 공익실험실’에 선정된 부여연꽃포럼팀의 프로젝트다.

각 분야  예술인의 화합과  주민들 간  교류·소통을 통한  공익적 공감대 형성을  목적으로 한다.

전시회 첫날인 지난 19일에는 세도면 망개두레풍물회 식전공연과 부여연꽃포럼 팀의 3인 예술인 소개, 주민참여 민화전(15점), 한지를 이용한 주민 화합 커팅식이 펼쳐졌다.

2부에는 마을 화합과 지역민 예술 향유를 위한 음악무대가 진행됐고 각기 다른 분야에서 활동 중인 예술인들이 ‘부여연꽃포럼팀’이라는 이름으로 모인 건 공익실험실 사업에 선정되면서다.

서예가 강환섭 작가, 사진작가 남두희 작가, 서양화가 연선미 작가가 뜻을 포갰으며 연꽃이라는 공통 주제 아래 서로 다른 예술분야에서 교차점을 찾으려 애썼다.

나아가 마을 주민들에게 문화예술 기회를 제공하고 작품을 통해 소통하려 했다.

전시회 장소 선정을 위해 부여읍 내 등 여러 장소를 고민한 끝에 최종적으로 세도면에 자리한 부여아트센터를 실험 대상지로 선정했으며 문화예술 소외지역을 대상으로 하는 실험실 취지를 고려한 결정이다.

전시회 대관일정 문제로 전시회 일부 비용은 팀에서 자비로 부담했다고 전시회는 오는 28일까지(오전 11시~오후 5시) 진행되며 휴무 없이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재단 장종익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회가 마을 주민들이 모일 수 있는 훌륭한 매개체 역할이 됐다”며 “분야가 다른 개인 예술인들이 이렇게 교류하고 소통할 수 있었던 것 또한 문화감수성 증진이라는 공익적 취지에 모두 공감한 덕분”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종 선정된 5개 팀 △공유 장바구니 실험 및 프레셔스깅 및 업사이클 작품 제작(홍.반.장팀) △예쁜 쓰레기 수거장을 위한 화단조성활동(꽃가람팀) △청소년 대상 신동엽 시인 작품해설 및 교육(전경인팀) △3가지 분야 예술인 교류 및 전시회(부여연꽃포럼팀) △부여 청년 콘텐츠 제작(소행성팀)에 관한 자세한 활동은 부여군 공익활동지원센터 공식 블로그(blog.naver.com/gongik_buyeo)에서 확인할 수 있고 기타 전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부여군공익활동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