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소방서, 성묘철 벌쏘임 주의 당부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소방서(서장 강기원)는 다가오는 추석 연휴 전후로 벌초와 성묘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벌 쏘임 안전사고에 주의를 19일 당부했다.

벌 쏘임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야외활동 시 주위에 벌집 유무 확인 △벌을 자극하는 향수, 화장품, 스프레이 사용 자제 △흰색 계열 옷 착용하고 소매가 긴 옷을 입어 팔·다리 노출 최소화 △벌집 접촉 시 머리 부위를 감싸고 신속히 20m 이상 이탈 등이다.

벌에 쏘였을땐 깨끗한 물로 씻은 후 얼음주머니 등으로 찜질하면 통증을 완화할 수 있고 어지럽거나 두통, 구토, 호흡곤란, 알레르기 등 이상반응이 느껴질 경우 즉시 119에 신고해 응급처치 및 병원 진료를 받아야 한다.

박종홍 예방총괄팀장은 “야외활동 시 벌 쏘임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며 “벌집 발견 시 무리하게 제거하지 말고 119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