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아동학대 없는 논산! 시민사회가 함께 만든다‘2023년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 개최...16일 건양대학교 문화콘서트홀에서 열린 기념식에 700여 시민 참석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건양대학교 문화콘서트홀에서 ‘2023년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아동친화도시 충남 논산시가 지난 16일 건양대학교 문화콘서트홀에서 ‘2023년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아동 보호 유관기관 종사자 및 아이들과 학부모 등 700여명이 참석했으며 기념식은 논산파랑새합창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유공자 표창 △아동권리헌장 낭독 △기념 퍼포먼스 △아동발달지연 관련 정신과 전문의의 부모 교육 △범죄학연구소장의 아동학대 예방교육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기념 퍼포먼스 순서에서는 아동학대 예방을 위해 ‘우리가 해야할 일’이라는 주제로 뜻깊은 카드섹션이 펼쳐졌다.

시는 각종 축제는 물론 논산 SNS 공식 페이지를 통해 2137명의 의견과 댓글을 모았으며 이를 카드섹션 메시지로 표현해 아동학대 예방의 날을 기념했다.

기념식에 함께한 백성현 논산시장은 “우리 모두가 마음의 눈을 크게 뜨고 아이들에게 무한한 사랑과 관심을 줄 수 있어야 한다”며 “미래를 이끌어나갈 꿈나무들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시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매년 11월19일은 아동학대 예방의 날이며 11월19~25일까지는 기념주간으로 논산시를 비롯한 전국 지자체는 시민사회에 아동학대 근절 분위기를 전파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아동친화 캠페인을 펼치며 이날을 기념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