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고향사랑기부제 동참하고 특별 한정판 ‘논산딸기’ 맛보자사랑으로 키운 논산딸기 특별 한정판 예약 접수, ‘비타베리X금실’특별 한정판...논산시, 지역 대표하는 고향사랑 답례품 선봬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고향사랑기부도 실천하고 특별 한정판 ‘논산딸기’도 맛보는 일석이조의 기회가 열린다.

충남 논산시(시장 백성현)가 17일 오후부터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몰에서 올해 ‘동절기 첫 딸기’ 사전 예약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논산시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10만원을 기부하면 3만원의 답례품 구입 포인트를 돌려받을 수 있는데 이 포인트를 활용하면 프리미엄 생딸기를 주문할 수 있다(예약제로 운영).

답례품 구성은 비타베리 800g짜리 1박스, 금실딸기 800g짜리 1박스로 이뤄져 있다.

논산시 관계자는 “시중에서는 구입할 수 없는 오직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으로 받을 수 있는 품질과 수량”이라며 “고향사랑기부도 하고 논산의 명품 딸기도 맛보고 세액공제까지 받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니 많은 분들의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특별 한정판 딸기 판매는 농협의 협조를 바탕으로 성사됐는데 농협 관계자는 지역사회 상생발전 및 지역경제 살리기에 기여하고자 파격적인 답례품 구성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농협 측에 따르면 답례 딸기는 27일부터 순차적으로 출고되며 예정 수량이 소진될 시에는 예약시스템이 마감된다.

자세한 정보 확인과 기부 및 답례품 구입은 고향사랑e음(https://ilovegohyang.go.kr/)에서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