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계룡시자원봉사센터 ‘우유팩 재활용’ 나서우유팩 수거·세척·재활용 통한 자원선순환 시스템 조성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계룡시(시장 이응우)는 계룡시자원봉사센터에서 탄소중립실천을 위해 우유팩 모으기 사업을 진행 중이라고 5일 밝혔다.

보통 마시고 남은 우유팩은 수거, 세척, 건조의 재활용 과정을 거치지만 이는 재활용률이 낮을 뿐 아니라 분리수거시에도 대부분의 우유팩은 소각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자원봉사센터에서는 자원봉사자, 지역 내 카페 및 우유 대리점 등과 연계해 우유팩을 수거·세척하는 ‘우유팩 세척봉사단’을 만들어 매일 우유팩 세척을 하고 있으며 세척된 우유팩은  화장지로 재활용해  취약계층에 전달하는  자원선순환 시스템을  실천하고 있다.

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탄소중립실천을 위해 일상생활에서 올바른 분리배출을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우유팩 모으기 봉사단원이 많아져 환경보호 및 이웃사랑 실천이 더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자원봉사센터에서는 160kg에 해당하는 8000장의 우유팩을 수거했으며 앞으로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1t을 목표로 우유팩 수거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