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장병들과 특별한 인연 만들고 소중한 시민으로 끌어안다전역 예정 장병 대상 논산의 매력 알아가는 시간 가져...61명의 장병들 논산시 명예시민 위촉, 논산의 명소 방문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전역예정 장병을 대상으로 논산바로알기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가 지난 4일 전역예정 장병을 대상으로 논산바로알기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논산시청소년문화센터에서 개최된 행사에는 육군훈련소 전역 예정 장병 61명이 참가 했으며 훈련소 홍보영상시청, 전역 소감 발표, 자산관리전문가의 미례설계강의가 이뤄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 참가한 장병들은 논산시 명예시민으로 위촉돼 논산시와 각별한 인연을 맺는 시간을 가져 행사에 의미를 더했다.

명예시민이 된 장병들은 관촉사, 백제군사박물관, 탑정호 출렁다리, 돈암서원 등 논산의 명소를 방문해 논산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명예시민이 된 한 장병은 “논산이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지나가는 지역이 아니라 인연을 맺은 제2의 고향으로 다가온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논산시는 민선 8기에 들어 시를 구성하는 시민, 교육, 기업, 행정이라는 네가지 요소에 관계인구인 軍을 포함한 4+1행정을 펼쳐오고 있다.

국방친화도시인 논산의 특성을 살려 軍을 중요한 구성원으로 인식하고 각 요소의 필요한 부분을 행정이 나서 충족하고 상호보완하는 상생의 길을 열어가고 있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논산은 대한민국 대표 국방도시로 軍을 우리 지역에서 함께 살아가는 동반자로 여기고 있다”라며 “이번 행사로 우리 장병들과 끈끈한 인연을 맺고 논산의 매력에 흠뻑 취해 다시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취지를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