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제69회 현충일 호국영웅들의 충령 기리다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가 함께한 숭고한 희생에 대한 추모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제69회 현충일을 맞이해 순국선열들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기리는 추념식을 거행하고 있다. (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는 6일 제69회 현충일을 맞이해 순국선열들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기리는 추념식을 거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독립·국가유공자와 유가족, 백성현 시장을 비롯한 주요 기관·단체장, 시의원, 보훈단체 관계자 등 1000여명의 시민이 참석했다.

추념식은 논산시 충령탑 현충시설에서 열렸으며 조국의 독립과 자유, 평화를 위해 목숨을 바친 영웅들의 고귀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위패가 모셔진 1177위(전몰·순직군경 1119위, 상이군경 58위)의 영웅들의 이름이 읊어져 현장에 참석한 모두가 함께 한분 한분의 숭고한 정신을 아로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추념사에서 "조국의 독립과 자유, 평화를 위해 희생한 영웅들의 헌신 덕분에 오늘날의 번영과 안정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며 "그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또한 현재 진행 중인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 등 거론하면서 국제사회의 평화 유지 노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더불어 논산시는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경제, 교육, 복지, 고용,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최선을 다할 것임을 약속했다.

추념식은 영웅들의 희생을 기리며 그들의 고귀한 정신을 가슴에 새기는 뜻깊은 시간이었으며 시는 이 자리를 통해 모든 참석자들에게 조국을 위한 헌신과 희생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며 평화롭고 번영하는 미래를 향한 공동의 노력을 다짐했다.

같은 날 강경읍, 연산면, 벌곡면, 양촌면, 가야곡면에서도 자체 현충시설에 모인 시민들과 추념식을 진행했다.

한편 논산시는 앞으로도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을 지원하고 그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는 다양한 활동 및 찾아가는 보훈복지에 더욱 힘을 쏟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