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등교 개학맞이 어린이 기호식품 판매업소 지도점검학교 주변 30여개 업소 대상...식품 위생 및 코로나19 방역수칙 등 점검

[계룡=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등교 개학을 맞아 학교 주변 불량식품 판매 근절 및 식품안전 관리를 위해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어린이 기호식품 전담관리원과 공무원으로 구성된 점검반을 편성해 이달 17일까지 학교 매점, 학교 주변 문방구, 편의점, 슈퍼마켓 등 지역 내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30여개소를 점검한다.

주요 지도점검 사항은 △무신고 영업행위 및 무신고 제품 판매 여부 △유통기한 경과제품 진열판매여부 △돈, 화투, 술병 등의 형태 어린이 정서저해 식품 판매 여부 △고열량·저영양 식품 및 고카페인 함유식품 판매여부 △부패·변질원료 사용 행위 등으로 영업자가 지켜야할 기본안전수칙 등을 확인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점검에서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한 종사자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이행 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안내해 안전하고 건강한 학교주변 식품판매 환경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점검을 통해 위생상태가 불량하거나 위해 우려가 있는 식품은 수거해 검사를 실시하고 점검결과 위반사항은 관할 행정기관에 행정 처분토록 하거나 현지계도 등 시정될 때까지 지속적인 관리를 할 방침이다.

계룡시 관계자는 “점검을 통해 학교 주변의 어린이에게 안전한 먹거리 제공과 위생적인 식품판매 환경조성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