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계룡
충남 계룡시 금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치로 이웃사랑 나눠지역 내 취약계층 100가구에 사랑의 김치 300㎏ 전달
[계룡=충청종합신문] 전현민 기자 = 계룡시 금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진행한 김치 나눔 전달식.(사진 제공 : 계룡시청)

[계룡=충청종합신문] 전현민 기자 = 충남 계룡시 금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한관성, 최시철)는 5일 지역 내 취약계층 100여 가구에 온정을 담은 김치 300㎏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이날 김치 나눔 활동은 주민들로 구성된 금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 협의체)가 지역의 복지수요를 파악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꼭 필요한 도움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의체에 따르면 올여름 긴 장마와 태풍 등 궂은 날씨로 인해 배추, 고추 등의 작황이 좋지 않아 가격이 상승하면서 가계 부담이 늘어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봉사 단체들의 활동에도 제약이 있어 저소득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김치 나눔이 예년에 비해 현저히 줄어든 반면 김치 수요는 증가해 소외된 이웃들과 지원 단체 등을 연계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

이에 협의체는 지역 김치 제조업체인 ㈜훼미리푸드에서 생산한 3㎏ 국산 배추김치 100박스를 시중가보다 저렴하게 공급받아 지역 내 취약계층에 전달하기로 했다.

전달 대상은 총 100여 가구로 금암동 내 등록된 독거노인, 한 부모 가정, 장애인 등 저소득 80가구와 더불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20가구를 추가 발굴해 지원했다.

특히 대상 가구 중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나 장애인, 방문 수령이 어려운 60여 가구에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대면·비대면으로 직접 집까지 배송함으로써 맛있는 김치에 따뜻한 이웃 사랑까지 전해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이날 전달된 김치 포장박스에는 협의체 활동, 연락처 등이 적힌 홍보 스티커도 부착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이 협의체를 통해 지역의 인적·물적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지역복지 연계활동도 함께 진행됐다.

김치를 전달받은 한 주민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배추 값까지 올라 걱정이 많았는데 마침 필요한 시기에 맛있는 김치를 제공해 준 협의체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관성 금암동장은 “협의체는 지역주민이 주축이 되어 소외된 이웃들을 찾아내고 필요한 서비스를 적기에 지원 및 연계하는 지역복지의 파수꾼”이라며 “앞으로도 획일적인 서비스가 아닌 우리 지역에 꼭 필요한 복지 서비스를 지속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앞으로도 금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다양한 복지자원을 발굴하고 지역복지 연계 홍보활동을 펼쳐 촘촘한 지역 복지망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전현민 기자  jhyunmin0912@gmail.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현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