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논산
충남 논산시, 논산문화관광재단 ‘안중근, 천국에서의 춤’ 무료 상영6월13일 오전 11시부터 논산아트센터 홈페이지서 선착순 예약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권한대행 안 호 부시장)는 논산문화관광재단이 오는 24일 오후 7시 ‘안중근, 천국에서의 춤’ 발레공연 영상을 상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상영작은 예술의 전당(서울)에서 진행한 ‘2022 예술의전당 SAC on Screen’공모에 선정된 사업으로 ‘M발레단’과 더불어 수많은 수상 실적에 빛나는 최고의 발레 스타들이 대거 출연하는 수준 높은 고품격 발레작품이며 오는 24일 오후 7시 논산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진행된다.

발레 ‘안중근, 천국에서의 춤’은 안중근 의사의 유언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공연으로 서른두 해의 짧은 삶을 조국의 독립에 기꺼이 바친 애국지사의 삶과 두려움과 괴로움, 가족을 향한 그리움을 느끼는 한 인간 ‘안중근’의 삶을 이야기한다.

논산아트센터는 최고급 대형 LED 영상장비를 활용해 더 풍성하고 선명한 발레공연 영상을 선사할 예정이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사전예약은 오는 13일 오전 11시부터 논산아트센터 홈페이지(https://www.nonsan.go.kr/arthall)를 통해 가능하다.

한편 지진호 논산문화관광재단 대표이사는 “다양한 세대와 장르의 공연을 선보여 지역 문화예술을 활성화하고 시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