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소방서, 가을철 캠핑 안전 주의 당부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소방서는 가을철 캠핑객 증가에 따른 화재 발생위험도가 높아짐에 따라 각별한 주의를 30일 당부하고 나섰다.

최근 3년간 전국 캠핑장 화재는 145건이 발생했고 이중 전기적 요인이 43건, 부주의 32건, 불씨 관리 소홀 26건, 담배꽁초 16건, 원인불명 8건, 과열·과부하 7건, 기계적요인 3건 순으로 집계됐다.

캠핑장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캠핑장 주변 불법소각 금지 △텐트마다 소화기 설치 △타고 남은 불씨는 완전히 끄기 △가연물과 화기는 충분한 거리두기 등의 안전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또한 밤낮으로 일교차가 커 난방기, 난로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단독경보형 감지기와 일산화탄소 감지 경보기를 텐트 내에 설치하면 더욱더 안전한 캠핑을 즐길 수 있다.

이희선 소방서장은 “캠핑의 특성상 불멍과 바비큐 등 화기사용이 잦아 화재의 위험성이 높다”며 “캠핑객들 스스로가 안전수칙을 준수해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