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장애인 가정 주거환경 개선 사업 운영

[논산=충청종합신문] 김백수 기자 =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충남대학교병원 대전충청권역의료재활센터와 연계해 장애인 가정을 대상으로 공공재활 가정방문 및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실시, 사업 대상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주거환경 개선 사업’은 충남대학교병원 대전충청권역의료재활센터에서 지원하며 사업 대상 가정에 직접 방문해 개선이 필요한 주거 환경 상담 후 평가를 실시하고 시공을 진행한다.

1차로 4명의 장애인 가정에 낙상 예방을 위한 핸드레일, 안전손잡이 설치 및 목욕의자를 제공했으며 오는 29일에는 2차로 4명의 장애인 가정에 추가 방문해 시공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공 비용은 무료(경우에 따라 자부담 발생 가능)이며 상담을 통해 거동불편자를 위한 핸드레일, 마비환자를 위한 안전손잡이 등 각 대상자에 맞는 맞춤형 주거환경 개선과 물품을 제공해 만족도를 제고하고 있다.

논산시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지역사회 장애인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사업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장애인의 삶의 개선을 통해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동고동락 분위기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 및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과 관련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건강도시지원과 방문간호팀 041-746-8113으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김백수 기자  bsk729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